한인 의사 리사 … :: 네이버 뉴스

Source: 한인 의사 리사 … :: 네이버 뉴스

공화당 전당대회의 마지막 날인 오는 21일(현지시간) 한인 여의사인 리사 신(48·사진) 박사가 연사로 나선다. 신 박사는 17일 발표된 연사 명단에 포함됐다. 이로써 신 박사는 트럼프의 딸 이방카와 같은 날 연설하는 여성이 됐다.

뉴멕시코주에서 안과를 운영 중인 신 박사는 그간 ‘트럼프 지지 한인들(Korean Americans for Trump)’ 을 이끌어 왔다. 신 박사는 본지와의 e메일에서 “한인들은 모든 정치 활동에 참여해 목소리를 내야 한다. 트럼프가 집권했을 때 한인들을 힐러리 클린턴의 지지층으로만 본다면 트럼프가 한인 사회의 관심사를 듣지 않을 수 있다”고 설명했다.

READ MORE